2019년 9월 21일 주식공부(건설업, 계룡건설)

건설업 주간 차트

>

#주간차트상 2007년 10월 29일 최고치 455.92 최고치를 기록하며 내리막길이다.다우 존스 건설업 주간 차트

>

■다우공업사, 건설업은? 말은 필요없다. 상승을 거듭하는 한국은 왜 계속 떨어지고 미국은 왜 매일 이렇게 오르고 있는가?한국고용정보원 2015~2020 건설산업 수요전망://www.google.com/search?q=%ED%95%9C%EA%B5%AD+%EA%B1%B4%EC%84%A4%EC%97%85&oq=%ED%95%9C%EA%B5%AD+%EA%B1%B4%EC%84%A4%EC%97%85&aqs=chrome..69i57_0l5.4402_1_8_sourceid=chrome_ie=UTF-8

내용=2015년 국내총생산(GDP)에서 건설 부분생산이 차지하는 비중은 4.5%로 건설투자 비중은 14.7%였다. 건설투자가 국내총생산(GDP)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990년 21% 수준에서 2015년 15% 수준까지 떨어진 것이다. 그러나 이 수치는 국토 면적이 적은 한국의 특징을 고려하면 선진국의 10% 초반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다.이 같은 현실을 반영하듯 건설산업의 위기설도 심심찮게 등장하고 있다. 2008년 국제 금융위기에 따른 경기 위축에 따른 문제와 최근 국내 건설산업의 움직임을 보면 전에 경험하지 못한 위기가 곳곳에서 나타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건설산업은 최대 발주자인 정부의 역할 축소, 즉 인프라 예산의 감소에 따른 공공부문 건설의 위축과 고령화, 인구절벽 등 인구구조의 변화로 구조적 위기에 직면하고 있다. 건설업은 경기 변화에 민감해 한국 경제 전반에 미치는 영향이 크지만 이는 장기적이고 일관성 있게 경제정책을 추진하는 데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또 국내외 관련 산업의 구조개편 등과 맞물려 건설업에 대한 질적 성장 등 사회적 요구에 직면하고 있다.건설업 노동자의 노동력 문제(외국인 노동자의 증가, 인건비 하락, 건설시설 관련 교육환경 등)가 향후의 건설업계의 문제로 지적되었다.://www.ricon.re.kr/download.php?bn=2&seq=4274&fno=1

>

2015년부터 계속되는 건설업의 호황 국면이 끝나 2018년의 건설경기는 후퇴기에 접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건설 수주, 건축 허가 및 착공 면적 등 대표적인 선행 변수는 이미 2017년 들어 감소세가 이어지고 있다. 건설투자, 건설기성, 전문건설업 계약액 등 동행지표는 여전히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지만 2017년 하반기 들어 증가세가 둔화되고 있다. 따라서 건설수주 감소세가 심화될 것으로 보여 건설투자도 확실히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2018년 건설경기는 국내외 경제상황 및 정책변화 등에 따라 변동성이 더욱 커질 우려가 항상 존재. 부동산 안정화 정책과 가계부채 억제 정책으로 주택수요가 감소할 가능성이 존재하며, 심각해질 경우 공급측면도 충격이 확대될 가능성이 상당 함계룡건설

>

>

>

ht_tp://m.cnews.co.kr/m_home/view.jsp?idxno=201902221359075370528#cb

://www.donga.com/news/Economy/article/all/20190919/97476371/1?

://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9/19/2019091902199.html

://www.reputation.kr/news/articleView.html?idxno=27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