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주식분석] 상반기까지 불확실성이 있으나 저평가 구간 ⭐

>

>

>

​ 2분기 실적 모멘텀은 약 해삼성 물산 2분기 매출액 영업 이익은 각각 75조원, 240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9조원, 3781억원보다 4%, 37%감소할 것으로 추정된다. 영업 이익 감소의 원인은 1)전년 2분기에 마진률 높은 그룹 회사, 건설의 매출이 집중되고 예외적으로 이익 수준이 높고 2. 올해 2분기에도 호주 도로 공사, 홍콩 지하철 등 건설 부문에서 납기 연장의 일회성 비용의 발생이 예상되고 3)바이오 분야의 적자도 계속될 것으로 추정되기 때문이다. 하반기부터는 건설부문 일회성 손실발생 가능성이 낮고 바이오부문 CMO 공장가동률 상승으로 흑자전환이 예상돼 실적턴어라운드가 예상된다. 2019년 매출액과 영업 이익은 각각 30조원, 9,580억원으로 전년 대비 113%감소할 것으로 추정된다.​

>

바이오 부문의 불확실성이 해소돼야 이 회사의 성장 모멘텀은 바이오 부문에서 발생한다. 삼성 바이오로직스는 3공장 가동이 본격화되는 내년부터 매출과 이익이 크게 성장하기로 합의가 형성되고 있다. 표면적으로는 이런 추정이 맞지만 최근 불거진 변수는 점검해 봐야 한다. CMO 사업자 증설로 경쟁이 증가하고 있어 진행 중인 회계처리 이슈의 결과를 예측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따라서 예단하기보다는 계획된 대로 성장할 수 있는지를 검증하는 것이 필요한 시점이다. 최악의 시나리오와 최선의 시나리오 사이의 격차가 너무 크기 때문이다. 삼성물산에게 최선의 시나리오는 CMO와 바이오시밀러가 예상한 대로 성장해 삼성바이오 에피소드에 대한 회계처리 이슈가 마무리돼야 한다. 최악의 시나리오는 회계처리 문제의 법적 공방이 계속되면서 CMO와 바이오시밀러 사업이 당초 예상보다 성장이 늦어지는 경우다.​

>

​, 자산 가치의 고려하면 추가 하락은 제한적인 곳 삼성 전자 등 보유 지분 가치가 이 회사의 시가 총액 17조원보다 많은 26조 원에 이른다. 또 불용자산에 대한 매각으로 재무상태도 순현금으로 전환했다. 현 주가로 주가가 추가 하락할 여력은 크지 않은 것으로 판단된다. 다만 주식 시장 하락으로 보유 지분 가치 하락과 삼성 바이오로직스에 대한 할인율을 40%에서 50%로 확대해야 한다.

절제주식투자연구소에서 무료로 리딩과 종목상담을 받고 싶다면?▶ ht중 tps://blog.naver.com/jjsstockblog/221508143597◀

>